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전국 > 대구/경북
대구시의회 ‘지방자치와 지방분권 실현 결의안’ 채택
송성자 기자  |  ssong2182@newscj.co.kr
2017.03.14 23:14:15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시대적 소명이다”

[천지일보 대구=송성자 기자] 대구시의회(의장 류규하)가 14일 본회의장에서 지방자치와 지방분권 실현을 위한 결의문을 채택해 ‘지방분권은 더 이상 미룰 수도 피할 수도 없는 시대적 소명’이라고 밝히고 지방분권 개헌과 지역대표형 상원제 도입 등을 촉구하는 결의대회를 가졌다.

대구시의회는 1991년 지방자치 부활 이후 25년이 지났지만 중앙집권적 사고는 여전하고 수도권과 지방의 양극화는 더 심화됐다고 지적하고 지방은 여전히 재정과 행정이 예속된 채 ‘2할자치’란 오명 속에 무늬만 지방자치를 수행하고 있는 실정이라고 강조했다.

시의회는 지방의 경쟁력이 바로 국가의 경쟁력이 되는 시대에 중앙의 획일적 사고보다는 지방의 다양성에 입각한 분권적 사고야 말로 최고의 경쟁력이라고 주장하며 안팎으로 처한 대한민국의 위기를 타개하고 희망찬 새 역사 창조를 위해 결의문을 채택한다고 밝혔다.

이날 대구시의원들은 결의문 채택과 함께 김재관 운영위원장의 선창으로 다섯 가지 요구사항을 제창하는 결의대회도 가졌다.

시의원들은 ▲지방분권 개헌을 통한 대한민국의 재도약과 민족중흥 ▲자치입법권, 자치조직권, 자치재정권, 자치행정권 등을 헌번상 권리로 규정해 완전한 지방자치 실현 ▲지방의회의 발전을 위해 인사권 독립 ▲지방의 권리와 역할을 대변할 수 있는 정치시스템으로서 지역대표형 상원제 도입 ▲분권개헌 논의에 지방4대협의체 참여와 함께 지방자치와 분권의 강화를 위한 중앙-지방 간 협력회의 설치 등을 촉구했다.

지방4대협의체는 전국시도지사협의회,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전국시군자치구의회의장협의회로 구성됐다.

류규하 대구시의회 의장은 “우리는 그간 지방자치와 지방의회 발전을 위해 주도적인 노력을 펼쳐 왔다”며 “향후 지방분권 개헌을 통해 진정한 지방자치 실현을 앞당기고 우리 대구·경북지역에 희망을 불어넣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대구시의회는 이날 채택된 결의문을 국회와 행정자치부에 송부해 의견을 전달하는 등 지방분권 개헌에 대한 공감대를 확산시켜 나갈 계획이다.

송성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0)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비주얼뉴스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천지일보구독신청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천지일보    등록번호: 서울 아00902     등록일: 2009년 7월 10일     제호: 뉴스천지    발행인: 이상면     편집인: 이상면
주소: 서울시 용산구 청파로89길31(서계동) 코레일유통 빌딩 4층     발행일자: 2009년 9월 1일    청소년보호책임자: 황금중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