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변화된 대한민국 먹거리 문화, 참살이 영양백화점 ‘밥&죽’
이전기사 올댓뉴스보기

변화된 대한민국 먹거리 문화, 참살이 영양백화점 ‘밥&죽’

3대가 함께 즐기는 다양한 밥상으로 인기 최고

웰빙 외식문화 선도기업 (주)삼에스푸드(대표 임천식)는 먹거리의 홍수 속에 어머니의 정성과 손맛을 느낄 수 있는 참살이 전문 브랜드 ‘밥앤죽’을 선보였다.

 ‘밥앤죽’은 기존의 분식전문점과 죽 전문점을 결합한 새로운 개념의 퓨전 음식전문점으로 소비자 성향을 최대한 반영했다. 또 다양한 계층의 고객들 입맛을 충족시키기 위해 호박죽, 해물죽 등 20가지가 넘는 죽 메뉴와 기존의 분식전문점 메뉴인 찌개류, 밥 종류, 20여 가지의 롤, 초밥, 김밥 등을 가미해 인기를 얻고 있다.

특히 사업 초기에는 20~30대의 직장인들이 주 고객이었으나, 점차 ‘어린아이부터 어른까지 3대가 즐길 수 있는 웰빙 먹거리 공간’이라는 입소문도 타고 있는 중이다. 

웰빙 음식에 대한 자부심은 ‘밥앤죽’을 운영하는 (주)삼에스푸드시스템의 전략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이름에서도 알 수 있듯이 회사는 ‘3S’를 지향한다.

‘3S’란 특별한 먹거리(Special), 안전한 먹거리(Safety), 만족스런 먹거리(Satisfaction)이다. 이는 소비자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며 회사를 성장시키겠다는 의미가 담겨 있다.

 

 

 

 

 

 

 

지난해 프랜차이즈 사업을 시작한 ‘밥앤죽’은 수도권에 12개 가맹점을 보유하고 있다. 시작부터 마감까지 책임지는 사명감으로 개발, 판매, 관리 등 철저한 가맹점 운영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이를 위해 오랜 경험을 바탕으로 각각의 가맹점에 맞는 교육과 관리를 차별화하고 본사가 직접 상권 조사와 투자 효율성을 분석해 주며 영업권을 보장해 준다.

오픈 전에는 이론과 직영점 실습 교육을 통해 매장 관리에 대한 기초를 쌓아주고, 오픈 후에는 슈퍼바이저 등을 통해 관리해 준다. 지속적인 사업 성장을 위해 유행을 타는 단순한 메뉴구성이 아닌 건강과 미용 및 다이어트에 적합한 메뉴 개발도 실시되고 있다.

한편 ‘밥앤죽’은 본사에서 진공 포장된 제품을 생산 직배송한다. 따라서 유통 중간단계에서 생길 수 있는 문제점이 없으며, 원가가 절감되는 등의 효율적인 시스템을 추구하고 있다.

문의) 02-992-9463,  www. babnjuk.co.kr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