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지하철역 10곳 ‘유아 전용 게이트’ 설치
사회 사회일반

지하철역 10곳 ‘유아 전용 게이트’ 설치

서울지하철 5~8호선을 운영하는 서울도시철도공사가 어린이들의 사고를 막기 위해 ‘개방형 유아전용 게이트’를 설치했다.

 

공사는 13일 “6세 미만의 아이들이 순간적으로 게이트로 뛰어 들어가다가 갑자기 닫히는 플랩(무단통과 방지 닫힘 문)에 부딪히는 안전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게이트를 설치했다”고 밝혔다.

 

그동안 6세 미만의 아이들은 플랩을 통과할 때 키 높이가 맞지 않아 직원의 도움을 받거나 부모와 함께 통과를 해야만 했다.

 

이에 따라 공사와 롯데손해보험은 지하철 7호선 어린이대공원역 등 유아동반 고객이 많이 이용하는 10개역에 세계 최초로 ‘유아전용게이트’를 설치하게 됐다. 

 

이 게이트는 요금을 내지 않는 6세 미만 유아가 자유롭게 통과할 수 있도록 높이 120cm, 폭 80cm로 제작됐으며, 게이트 상단에는 국산 캐릭터인 ‘치로와 친구들’이 반갑게 손을 흔들고 있다.

 

테두리나 모서리는 안전하게 마감 처리해 아이들이 부상을 입지 않도록 배려했다.

 

유아전용 게이트는 5호선 김포공항역, 여의도역, 광화문역, 천호역, 6호선 삼각지역, 이태원역, 7호선 어린이대공원역, 뚝섬유원지역, 고속터미널역, 8호선 잠실역에 설치됐다.

 

공사 관계자는 “유아동반 고객이 많은 역을 중심으로 10개역에 시범설치 됐다”면서 “시범설치를 통해 고객들의 의견 수렴 후 보완과정을 거쳐 전 역사로 확대 설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