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매일유업 대표, ‘세균 분유’ 동영상으로 사과
경제 기업·산업

매일유업 대표, ‘세균 분유’ 동영상으로 사과

 

▲ 최동욱 매일유업 대표가 인터넷 동영상을 통해 소비자들에게 이물질이 검출된 분유에 대한 사과를 하고 있다. (사진출처: 매일유업)

[천지일보=장윤정 기자] 최근 자사의 분유에서 이물질이 나온 것으로 발표돼 곤욕을 치른 매일유업의 최동욱 대표가 인터넷 동영상에 출현해 소비자들에게 사과의 뜻을 전했다.

 

29일 인터넷 영상 사이트 유튜브와 매일유업 홈페이지에 ‘고객님께 드리는 편지’라는 이름의 4분 4초짜리 영상이 올라왔다.

 

최 대표는 이 영상에 나와 “최근 매일유업 분유의 이물질이 나왔다는 소식에 놀라고, 아이에게 미안한 마음으로 눈물지었을 어머님들께 죄송하다”고 전했다.

 

그는 이어 “이번 일을 경험하며 세 가지 원칙을 정했다”며 “첫째는 객관적인 기관을 통해 최대한 빨리 재검사할 것, 둘째는 조사 결과를 투명하게 공개할 것, 셋째는 이번 일을 겪으며 배우고 느낀 것을 소비자들에게 알려주는 것”이라고 말했다.

 

또 최 대표는 정부 검사 결과를 인정할 수 없고 제품에 문제가 없다는 뜻을 되풀이했으며 “앞으로도 제품의 문제가 발생하면 최대한 빨리 다른 기관에 독자적으로 검사를 의뢰하겠다”고 전했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