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한-호주, 외교ㆍ국방장관회담 정기 개최
정치 외교·통일

한-호주, 외교ㆍ국방장관회담 정기 개최


양자 정상회담..양국 FTA 조속 타결 추진

 

(발리=연합뉴스) 아세안(ASEANㆍ동남아국가연합) 정상회의 참석차 인도네시아를 방문 중인 이명박 대통령은 19일 줄리아 길러드 호주 총리를 만나 양국간 자유무역협정(FTA)의 신속한 타결을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이 대통령은 이날 발리 국제컨벤션센터에서 한-호주 정상회담을 열어 양국간 정치ㆍ안보, 경제ㆍ통상, 자원ㆍ에너지, 인적 교류 등 제반 분야에서 협력을 더욱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양국 정상은 한-호주간 FTA의 경우 한미 FTA 비준동의안이 처리된 뒤 본격적으로 협의해나기로 했다"고 밝혔다.

 

특히 두 정상은 경제뿐만 아니라 정치ㆍ안보 분야의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양국간 외교ㆍ국방장관이 참석하는 `2+2회담'을 정기적으로 개최하기로 합의했다.

 

이 대통령은 "호주가 G20(주요 20개국) 정상회의에서도 잘해줬고, 특히 안보 문제에서 적극적으로 해줬다"면서 "경제에서는 이미 한ㆍ호주 관계를 많이 강화해 나가고 있고, 안보 측면에서 관계를 강화하는 게 좋겠다"고 말했다.

 

두 정상은 미국ㆍ러시아의 참여로 확대된 동아시아 정상회의(EAS)가 아시아ㆍ태평양 지역의 안정과 번영을 위해 긍정적으로 기여할 수 있도록 중견국가로서 긴밀히 협조하고 주요 국제무대에서도 협력을 지속해 가기로 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번 양자회담은 한-호 수교 50주년을 마무리하는 시점에 개최됨으로써 그동안 양국 협력을 평가하고 양국 우호협력 관계를 공고히 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