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전두환 “故 박태준 회장, 무에서 유를 창조한 분”
경제 기업·산업 천지포토

전두환 “故 박태준 회장, 무에서 유를 창조한 분”

▲ 14일 오전 前 전두환 대통령이 故 박태준 포스코 명예회장의 빈소가 마련된 서대문구 신촌동 세브란스 장례식장을 찾았다. ⓒ천지일보(뉴스천지)

[천지일보=정인선 기자] 14일 오전 前 전두환 대통령이 故 박태준 포스코 명예회장의 빈소가 마련된 서대문구 신촌동 세브란스 장례식장을 찾았다.

 

이날 빈소를 찾은 前 전두환 대통령은 “정치계도 그렇겠지만 우리나라 경제를 발전시키는데 가장 큰 역할을 한 분”이라고 고인의 죽음을 안타까워했다.

 

그는 또 “무에서 유를 창조하신 분이다. 그런 분들이 오래오래 살아야 하는데… 그동안 고생 많이 하셨다. 마음이 아프다”며 “좋은 후계자가 나와서 나라 경제를 발전시키길 바란다”며 고인의 명복을 빌었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