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충남도 ‘행정혁신대학’… ‘일 잘하는 충남도정’ 함께 고민
전국 충청

충남도 ‘행정혁신대학’… ‘일 잘하는 충남도정’ 함께 고민

[천지일보 충남=김지현 기자] 충남도가 7일부터 전 직원을 대상으로 ‘행정혁신대학’을 운영해 ‘일 잘하는 충남도정’에 대해 함께 고민하기로 했다.

 

행정혁신대학은 ‘자기 주도적 행정’을 위한 특강과 혁신사례 발표, 토론, 직무교육 등의 순으로 진행되며 행정혁신에 대한 공감대 형성과 자기 주도적 일하는 분위기 확산으로 ‘일 잘하는 충남도정’을 함께 만들어간다는 목표로 마련됐다.

 

안희정 지사 주재로 이달부터 6개월간 진행되는 행정혁신대학은 7일 실·국장 21명을 대상으로 처음 시행되며, 오는 21일에는 실·과장 74명, 8월부터 매주 1·3째주 금요일엔 5급 이하 1275명을 대상으로 총10회에 걸쳐 시행된다.

 

주말인 7일 첫 행정혁신대학에서는 양시호 그래픽 디자이너(전 한국디자인재단 자문위원)의 ‘충청남도의 정체성’을 주제로 한 특강 이후 ‘충청남도의 정체성과 나아갈 방향’에 대한 토론이 열린다.

 

또 충남도정 전반기 회고와 후반기 운영방향 토론에 이어 권희태 정무부지사가 ‘자기 주도적으로 일 잘하는 충남도정 만들기’란 주제로 발제한 후 토론이 진행된다.

 

혁신관리담당관 김종호 성과관리담당은 “행정혁신대학은 ‘좀 더 잘하라’는 도민이 부여한 ‘사명’을 어떻게 이행할 것인지 허심탄회하게 토론하고, 이를 토대로 민선5기 후반기 도정 방향과 정책과제를 설정하기 위해 마련했다”고 말했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