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외국인주민 42만명 돌파, 1년 새 12% 늘어
전국 인천/경기

[경기도] 외국인주민 42만명 돌파, 1년 새 12% 늘어

도 인구 1193만 7천 명의 3.6%… 전국 지자체 중 최다
중국 59%, 베트남 9%, 필리핀 4% 순으로 많아

[천지일보=강수경 기자] 경기도(도지사 김문수)는 도내 거주하는 외국인주민이 1년 새 12% 증가해 42만 명을 돌파했다고 9일 밝혔다.

 

행정안전부가 발표한 ‘2012년 지방자치단체 외국인주민 현황’ 조사결과에 따르면 도내 외국인주민수는 인구 1193만 7천 명의 3.6% 수준이다. 지난해에 비해 11.6% 증가했다.

 

전국 외국인주민 거주 비율도 30%로 가장 높다. 전국적으로 외국인주민은 140만 9577명이 거주하고 있다.

 

가장 많은 외국인이 거주하는 기초자치단체는 6만 583명이 거주하는 안산시로 전국 기초지자체 중에서도 1위를 기록했다.

 

도내에서는 안산시 다음으로 수원 4만 537명, 화성 3만 2950명 순으로 많았다.

 

거주 유형별로는 외국인근로자 20만 9784명(49.4%), 국제결혼이주자(국제결혼이민자 및 혼인귀화자) 6만 1280명(14.4%), 외국인주민자녀 4만 2365명(10.0%), 외국국적동포 4만 1959명(9.9%) 순이다.

 

성별로는 남성 22만 9668명(54%), 여성 19만 5278명(46%)이다. 외국인근로자는 남성이 69%, 국제결혼이주자의 경우 여성이 86%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적별로는 조선족을 포함한 중국 출신이 25만 1981명(59%)으로 가장 많았고, 베트남 3만 9002명(9%), 필리핀 1만 8222명(4%), 미국 1만 6684명(4%) 순이다.

 

경기도 다문화가족과 김관수 과장은 “도는 전국에서 가장 많은 외국인이 거주하는 광역자치단체로서 외국인주민의 국내 적응을 돕기 위해 각종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내국인 인식개선을 통해 외국인주민과 함께 더불어 살 수 있는 여건을 지속적으로 조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