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다사랑 농촌융복합산업부문 수상
경제 기업·산업 중소기업 강국 코리아

[2015유망중소기업대상] 다사랑 농촌융복합산업부문 수상

▲ 18일 서울 용산구 KDB생명타워에서 개최된 제3회 ‘2015 대한민국 유망중소기업 대상’ 시상식에서 농업회사법인 ㈜다사랑 양동흠 대표가 수상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천지일보=이솜 기자] 농업회사법인 ㈜다사랑(대표 양동흠)이 18일 서울 용산구 KDB생명타워에서 개최된 제3회 ‘2015 대한민국 유망중소기업 대상’ 시상식에서 농촌융복합산업부문을 수상했다.

이날 대상을 수상한 다사랑은 재배방법 연구를 통해 유기농 함초를 농가에 보급하고 함초소금, 함초효소, 함초김치 등 20건의 발명특허를 등록 및 출원한 ‘함초 전문 기업’이다.

다사랑 양동흠 대표는 “함초가 건강에 좋음에도 ‘짠 맛’이 해롭다는 고정관념으로 마케팅이 안 되는 등 폐업할 위기를 겪어 왔다”며 “그럼에도 마음을 단단히 먹고 외국 출장을 수 십번 다닌 결과 미국 두바이 등 5개 국가에서 계약을 체결하고 다른 곳에서도 많이 찾았다. 의지를 갖고 부단히 노력하면 될 수 있다는 자신감으로 열심히 하겠다”고 말했다.

이상면 선정위원장(천지일보 대표)은 인사말을 통해 “사람과 사회, 인류를 위하는 것이 천지일보가 지향하는 창조경제이고, 유망중소기업대상 역시 이에 부합하는 기업들이 선정됐다는 점에서 다른 시상식과 차별화됐다”며 “특히 상을 받은 12개 기업은 사람과 생명을 가장 존중하자는 저희의 방향에 협조해 주셔서 좋은 세상 만들어 가는 데 함께 노력하자”고 말했다.

ISO 박명서 공동대표는 “한국도 앞으로 생산성을 높여 유럽 등에 진출하면 세계 1위가 될 수 있다고 본다”며 “그러한 계기가 이번 시상식이 될 것이라고 본다. 오늘 상을 받는 기업 가운데 세계적인 기업들이 많이 나오길 바란다”고 말했다.

축사를 맡은 이의준 한국벤처캐피탈협회 부회장은 “비록 작고 어려운 기업이지만 큰 꿈을 가지면 더 큰상을 받는 날이 분명 올 것”이라며 “세계적인 기업이 되겠다는 생각을 먼저하고 움직여 간다면 잘 될 것”이라고 격려했다.

배선장 심사위원장(ISO국제심사원협회 사무총장)은 심사평을 통해 “‘유망’이라는 말처럼 강점은 있지만 마케팅·홍보 등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을 위한 상”이라며 “미래에 대한 꿈을 잃지 말고 3, 5년 후에는 세계를 웅비할 수 있는 기업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대한민국유망중소기업대상 선정위원회(위원장 이상면)가 주관한 이번 대상은 창조경제를 활성화하고, 홍보와 마케팅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에 도약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지난 2013년부터 진행되고 있다.

▲ ‘2015 대한민국 유망중소기업 대상’ 시상식에서 2년 연속 농촌융복합산업부문 대상을 받은 양동흠(왼쪽) 농업회사법인 ㈜다사랑 대표가 이상면 천지일보 대표이사로부터 상패를 받은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이번 대상은 ISO인증ㆍ특허ㆍ벤처기업 또는 이노비즈 인증을 기본으로 ▲새로운 아이디어를 활용해 부가가치(매출 증대, 일자리 창출, 해외 진출 등)를 창출하거나 영향력이 기대되는 기업 ▲이업종 및 동업종간의 융합을 통해 기존 산업의 경쟁력을 끌어올렸거나 기대되는 기업 ▲과학기술과 ICT를 활용해 제품과 서비스, 산업과 문화, 서비스와 서비스 등을 융합해 새로운 제품이나 기술 및 서비스로 창조경제에 기여 또는 기여 가능성이 높은 기업 ▲친환경산업을 통한 창조경제에 기여 또는 기여가능성이 있는 기업 12곳을 선정했다.

제3회 ‘대한민국 유망중소기업 대상’에 선정된 기업은 천연방향제부문 피톤치드숲속나라, 전통주세계화부문 대농바이오영농조합법인(우리산삼), 농촌융복합산업부문 농업회사법인 ㈜다사랑, 전통식품제조선진화부문 ㈜다래촌 김치, 의료기혁신부문 ㈜대산메디컬, 건강식품제조혁신부문 ㈜바이오프로텍, 친환경황토제품부문 ㈜시티앤그린, 고효율수산용산소발생기부문 유원엔지니어링, 폐기물재활용부문 조은산업주식회사, 친환경에너지절감부문 태호산업, 국산웰빙잡곡품질선도부문 햇살영농조합법인, 의료특허세계화부문 하하코리아주식회사 등 총 12곳이다.

한편 대한민국 유망중소기업 대상은 천지일보와 ISO국제심사원협회가 공동주최하고 한국벤처캐피탈협회가 후원했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