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대한석탄공사, 광업소 근로자 폭염대책 긴급점검
특집 공기업

대한석탄공사, 광업소 근로자 폭염대책 긴급점검

광업소 근로자 폭염대책 긴급점검 현장 사진ⓒ천지일보 2021.8.6
유정배 대한석탄공사 사장이 광업소 근로자 폭염대책 등 현장을 긴급점검하고 있다. (제공: 대한석탄공사) ⓒ천지일보 2021.8.6

열사병 예방 등 근로자 보호조치 강화

[천지일보=김정자 기자] 유정배 대한석탄공사 사장이 지난 4일부터 6일까지 3개 광업소(장성, 도계, 화순)을 찾아 ‘CEO 주관 폭염대응 회의’를 갖고 야외 작업장 폭염대책 등 개선 사항을 점검하고 현장 근로자 보호조치를 강화했다고 밝혔다.

석탄공사는 폭염에 대비하기 위한 근로자 보호조치로 홍보스크린 등을 통한 홍보를 강화하고, 얼음물 제공을 위한 냉동고 및 음료수대 비치로 근로자의 체온 유지, 햇빛 노출 작업자에 대한 근무조정, 긴급상황 발생 시 신속한 응급처치 등 ‘열사병 예방수칙’을 철저히 준수할 것을 당부했다.

유정배 사장은 “석탄공사는 공공기관으로서 생명중시의 안전경영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해서 펼치고 있다”며 “석탄 생산보다는 안전한 작업장이 우선이라는 조직문화 확산을 위해 노와 사가 함께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한편 석탄공사는 지난 7월 13~16일까지 3개 광업소에서 ‘CEO 주관 안전 점검 회의’를 개최하는 등 여름철 풍수해 안전점검을 했다.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