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대통령실-백악관, 경제안보 채널 구축… 첨단기술·공급망 공조
정치 대통령실·총리실

대통령실-백악관, 경제안보 채널 구축… 첨단기술·공급망 공조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1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본회의에서 코로나19 손실보상을 위한 추가경정예산(추경)안에 대한 시정연설을 한 뒤 본회의장을 나와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천지일보 2022.5.16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1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본회의에서 코로나19 손실보상을 위한 추가경정예산(추경)안에 대한 시정연설을 한 뒤 본회의장을 나와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천지일보 2022.5.16

[천지일보=이대경 기자] 한국 대통령실과 미국 백악관이 반도체, 이차전지, 인공지능(AI) 등 첨단기술 공조와 공급망 구축 등에 공동대응하기 위해 경제안보를 총괄하는 대화채널을 구축했다.

대통령실 대변인실은 20일 “왕윤종 경제안보비서관이 오늘 오전 미 NSC 타룬 차브라 기술·국가안보 선임보좌관 간 첫 통화가 있었다”며 이같이 전했다. 대변인실은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도착일에 맞춰 이뤄진 통화에서 경제안보를 총괄하는 미국 백악관과 한국 대통령실 간에 대화 채널을 구축하기로 합의했다”덧붙였다.

그러면서 “신설된 경제안보 대화를 통해 수시·정기적으로 경제안보 현안 및 대응 전략을 조율해 나갈 예정으로, 미국 측은 왕 비서관에게 오는 6월 중 워싱턴 방문을 요청하면서 첫 대면 회의를 조속히 갖기를 기대한다는 메시지를 전달했다”고 전했다.

대변인실은 “반도체·이차전지·AI 등 분야에서 첨단기술 공조와 공급망 구축 등을 포함한 기술동맹 핵심 의제와 관련해 양국이 긴밀한 정책 조율과 공동 대응을 하겠다는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