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이효리, 숏컷한 이유?… “방송 접으려고”
연예 연예가 화제

이효리, 숏컷한 이유?… “방송 접으려고”

image
이효리 숏컷(출처: 전지적 참견 시점)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가수 이효리가 머리를 자른 이유를 밝혔다.

16일 방송된 MBC TV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홍현희·제이쓴 부부가 제주도로 태교여행을 간 가운데 이효리·이상순 부부를 만난 모습이 그려졌다.홍현희는 “제주도에 우리 친언니가 산다”며 이효리를 불렀다. 두 사람은 티빙 예능물 ‘서울체크인’을 촬영하며 가까워졌다.

특히, 긴머리였던 이효리는 머리를 짧게 자른 채 등장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최근 팬카페에 “동네 미용실 갔다가 망했다”고 남기기도 했다.

이효리는 “머리 왜 잘랐냐”는 홍현희의 질문에 “머리가 많이 짧아져서 어색하지? 서울체크인도 끝났고 이제 방송 좀 접어보려고 잘랐다. 너한테 연락이 와서 급하게 고데기 말고 왔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상순 오빠가 요즘 나한테 ‘효식이’라고 부른다. 중학생 남동생이랑 사는 것 같다고 한다”고 덧붙였다.홍현희는 “외국배우 같다. 이런 머리 어울리기 쉽지 않다”고 말했다. 이상순은 “효리는 뭘 해도 예뻐”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