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괴산옥수수축제 ‘콘츄리 페스티벌’ 성황리에 막 내려
전국 충청

괴산옥수수축제 ‘콘츄리 페스티벌’ 성황리에 막 내려

2만 5800여명 방문

image
22일부터 3일간 개최된 괴산대학찰옥수수 축제 ‘콘츄리 페스티벌’에서 시민들이 물총 축제를 즐기고 있다. (제공: 괴산군청)

[천지일보 충북=홍나리 기자] 괴산군이 올해 첫 개최한 2022 괴산대학찰옥수수축제 ‘콘츄리 페스티벌’이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축제는 지난 22∼24일까지 3일간 유기농엑스포 광장 일원에서 열렸으며 방문객 2만 5800여명, 매출액 6150여만원, 대학찰옥수수 4042박스 판매 등의 성과를 일궈냈다. 

가수 박서진과 홍잠언의 개막식 공연으로 열기를 더했으며 대학찰水 물총대전 콘츄리 댄스 페스타 쫀달이를 찾아라 물위를 뛰어라 아이스 족욕 미스트 존 영하 30도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펼쳐졌다.

홍범식 고택 일원에 마련된 약 1500여평의 옥수수밭에서는 옥수수 미로, 옥수수 수확체험, 옥수수 포토존, 옥수수 쌓기 체험 등이 가족단위 방문객의 많은 호응을 얻었다.

또한 괴산군 관광두레 주민사업체가 마약옥수수 만들기, 짚풀공예, 옥수수 스무디만들기, 옥수수와플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도 제공했다.

특히 ‘옥수수 마켓’에서는 할인판매 옥수수로 3일간 3400자루, 5100만원의 매출을 올렸다.

온라인에서는 축제기간 동안 괴산군 직영 온라인 쇼핑몰인 괴산장터에서 352박스, 라이브커머스에서 290박스가 판매돼 총 1050여만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김종화 괴산축제위원장은 “대학찰옥수수의 원조 괴산군에서 처음으로 열린 이번 대학찰옥수수축제에 많은 분들이 찾아주셔서 감사드린다”며 “다음 축제에서는 더 많은 볼거리와 체험거리로 더 내실있는 축제를 준비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괴산군은 대학찰옥수수의 원조 고장으로 올해 총 1641농가에서 1037㏊ 면적의 대학찰옥수수를 식재했으며 8272t을 생산할 것으로 보고있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