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최민호 세종시장, 국비 예산 전폭적 지원 요청
전국 대전/세종

최민호 세종시장, 국비 예산 전폭적 지원 요청

25일 추경호 경제 부총리 만나 국비 예산 건의 
​​​​​​​균형발전특별회계 제도개선 등 중점 사업 5건 요청

image
최민호 세종특별자치시장이 25일 정부세종청사를 찾아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과 간담회를 갖고 내년도 주요사업에 대한 국비지원을 요청했다. (제공: 세종시) ⓒ천지일보 2022.07.25

[천지일보 세종=김지현 기자] 최민호 세종특별자치시장이 25일 정부세종청사를 찾아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과 간담회를 갖고 내년도 주요사업에 대한 국비지원을 요청했다. 

이 자리에서 최 시장은 ▲제도 개선 1건 ▲예타 면제 1건(총 사업비 2조 1022억원) ▲ 국가 예산 지원 필요 사업 3건(1079억원) 등 총 5건을 부총리에게 건의했다. 

image
22억원) ▲ 국가 예산 지원 필요 사업 3건(1079억원) 등 총 5건을 부총리에게 건의했다. (제공: 세종시) ⓒ천지일보 2022.07.25

먼저 최 시장은 인구증가, 도시성장으로 행정복지 수요가 급격히 증가한데 따른 지방재정 부담 경감을 위해 국가 균형발전특별회계 세종계정의 제도 개선과 규모 확대를 건의했다. 

이어 국가 균형발전을 위해 지방 광역경제권 내 거점을 연결하는 대전∼세종∼충북 광역철도 건설 구간(국비 1조 4715억원, 지방비 6,307억 원)에 대한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의 필요성도 설명했다.

세종시는 중부권 고속도로 연계성 강화를 위해 2024년 착공 예정인 세종∼청주 고속국도 사업비(1003억원)가 적기에 반영될 수 있도록 지원을 건의했다. 

이 밖에도 인명·재산피해 예방과 상습 침수지역 위험요인 해소를 위한 재해위험지역 정비를 위한 사업비(65억원), 사회적기업 성장지원센터 조성비(11억 3000만원)의 국비 지원 또한 요구했다.

최 시장은 “물가안정 등 산적한 국정 현안이 많은데도 불구하고 지자체 의견을 듣는 시간을 마련해 줘 감사하다”라며 “미래전략수도로 발돋움 하기 위한 전폭적인 국비 지원이 필요한 만큼 정부와 적극 협력에 나서겠다”라고 말했다. 

이날 최 시장은 간담회 직후 국토교통예산과, 지역예산과, 타당성심사과 등 주요부서를 방문해 세종시 중점사업을 설명하고 적극적인 협력을 당부했다. 

세종시는 이날 간담회를 통해 건의한 사업들이 내년도 정부예산에 반영될 수 있도록 추진상황을 지속해서 점검하고, 정부의 예산 편성 일정에 따라 전략적으로 대응할 방침이다.

한편 내년도 정부예산안은 8월 말까지 기재부 심사를 거쳐 9월 초 국회에 제출되며, 국회 심의와 의결을 통해 오는 12월 최종 확정된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