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남해안 태풍 간접 영향… 무더운 가운데 비·소나기
천지TV 사회

[영상-주말날씨] 남해안 태풍 간접 영향… 무더운 가운데 비·소나기

[천지일보·천지TV=이지예 기자] 주말 동안 태풍의 간접 영향과 내륙 곳곳 소나기가 지나겠습니다. 자세한 주말 날씨 알아보겠습니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 수일째 폭염특보가 이어졌는데요.

더 많은 곳으로 폭염경보가 확대될 가능성이 있습니다.

뜨거운 공기가 대기를 불안정하게 만들면서 주말에도 내륙 곳곳에서 갑작스러운 비를 만날 수 있겠습니다.

토요일 오후 경기동부와 강원영서, 충청권 등에 소나기 내리는 곳이 있겠습니다. 

소나기나 비가 내리는 동안에는 기온이 일시적으로 낮아지지만 비가 그친 후 기온이 다시 오르고 습도가 높아져 무덥겠습니다.

밤사이 열대야도 기승을 부리고 있으니까요. 건강에 각별히 유의하시길 바랍니다. 

5호 태풍 '송다'가 북상하고 있습니다.

주말 동안 제주도와 남부지방이 태풍 간접 영향권에 들겠는데요.

제주도는 토요일 오전부터, 남해안은 밤부터 비바람이 몰아치겠고, 일요일은 그 밖의 남부 지방에도 비가 내릴 전망입니다.

토요일 아침최저기온은 22~27도, 낮최고기온은 28~35도가 되겠습니다.
일요일 아침최저기온은 24~27도, 낮최고기온은 27~32도가 되겠습니다.

다음 주는 전국에 구름 많고 소나기와 비 소식 들어 있는 무더운 날씨 이어지겠습니다.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