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美 ‘넘버3’ 펠로시, 오늘 金의장과 면담… JSA 방문도 추진
정치 외교·통일

美 ‘넘버3’ 펠로시, 오늘 金의장과 면담… JSA 방문도 추진

尹대통령과 만남 성사 여부 주목

image
차이잉원(오른쪽) 대만 총통이 3일(현지시간) 타이베이 총통부에서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에게 ‘특종대수경운(特種大綬卿雲)’ 훈장을 수여한 후 함께 기념 촬영하고 있다. 차이잉원 총통은 펠로시 의장에게 “대만의 가장 굳건한 친구”라고 말했다. (출처: 뉴시스)

[천지일보=김성완 기자] 김진표 국회의장은 4일 국회에서 대만을 거쳐 전날 입국한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과 회담을 갖는다.

펠로시 의장은 김진표 의장과 회담·오찬을 한 뒤 공동 언론 발표를 할 예정이다. 이날 회담 및 오찬에는 국민의힘 권성동·더불어민주당 박홍근 원내대표 및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소속 의원들이 함께한다. 펠로시 의장은 이날 김 의장과 회담을 마친 뒤 판문점 공동경비구역(JSA)을 방문할 것으로 알려졌다.

여름휴가 중인 윤석열 대통령은 펠로시 의장과 회동 일정이 잡히지 않았지만, 두 사람 간 깜짝 만남이 성사될지도 주목된다. 자칫 미 권력서열 3위의 정계 거물을 홀대하는 듯한 인상을 수 있는 만큼 정치권에서는 윤 대통령과 펠로시 의장과의 만남 가능성에 주목하고 있다. 미국 연방하원 의원단을 이끌고 아시아를 순방 중인 펠로시 의장은 싱가포르와 말레이시아, 대만을 방문한 데 이어 전날 한국을 찾았다.

미국 하원의장 방한은 2002년 데니스 해스터트 당시 의장 이후 20년 만이다. 펠로시 의장은 JSA를 방문한 뒤 경기 평택시 오산공군기지로 이동해 주한미군 등을 격려한 뒤 저녁에 일본으로 출국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