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서병수 “이준석, 정치 진로 위해 법적 대응 자제해야”
정치 국회·정당

서병수 “이준석, 정치 진로 위해 법적 대응 자제해야”

“선공후사 자세로 해야”

image
국민의힘 서병수 전국위원회 의장이 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민의힘 제3차 전국위원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2.8.9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김민철 기자] 국민의힘 전국위원장인 서병수 의원은 9일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를 향해 정치 진로를 위해 법적인 대응은 좀 자제해야 한다고 말했다.

서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제3차 전국위원회 회의 참석 후 기자들과 만나 이 대표 측의 가처분 신청에 어떻게 생각하는지라는 취재진의 질문에 상임전국위원회(상임전국위)와 전국위원회 진행철자가 당헌·당규상 허점이 없도록 기울이고 있다라며 이같이 답했다.

그러면서 당을 위해서 선공후사하는 자세로 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비대위원장 후보는 최고위원회(최고위)에서 선출되는가라는 질문에는 지도부니까 최고위에서 논의해야 하지 않는가. 비대위원장 추천하는 것에 대해서 당헌·당규상 규정이 없다과거 관례를 봐서 지도부가 추천하고 의원총회라던가 다른 당헌들의 의견을 수렴해서 할 것 같다. 우리는 집권 여당이고 정부가 출범한 지 얼마 안 돼서 비서실하고도 소통해야 하지 않나 싶다고 설명했다.

이날 비대위원장이 선출되면 비대위원은 언제 구성되는가라는 질문에 서 의원은 비대위원장이 선출되면 비대위원장과 원내대표가 상의할 것이라며 비대위원이 결정되고 상임전국위에 제출되면 즉시 가장 빠른 시간 안에, 오늘 또는 내일 중으로라도 결정할 수 있으리라 본다고 했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