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충청권 최대 250㎜ 물폭탄… 전국 대부분 비
사회 환경·날씨

[오늘 날씨] 충청권 최대 250㎜ 물폭탄… 전국 대부분 비

남부지역 일부 무더위

image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비가 내린 31일 오후 서울 시내에서 우산을 쓴 시민들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천지일보 2022.07.31

[천지일보=홍보영 기자] 목요일인 11일은 충청권 지역을 중심으로 최대 250㎜의 물폭탄이 쏟아지겠다.

기상청은 이날 중부지방에 기록적인 폭우를 쏟아부었던 정체전선(장마전선)이 남쪽으로 내려오면서 충청과 전북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예상 강수량은 충청권‧경북 북부내륙‧전북 등 지역 80~200㎜, 충청권남부와 전북북부는 250㎜ 이상이다.

나머지 대부분 지역에서도 비가 내릴 전망이다.

서울·인천·경기남부, 강원중·남부, 전남권, 경북권(북부내륙 제외), 울릉도·독도 20~80㎜(많은 곳 경기남부, 전남북부 120㎜ 이상, 강원영서남부 150㎜ 이상)의 비가 예상되며 경기북부, 경남권, 강원북부, 제주도, 서해5도 5~40㎜가 내리겠다.

이와 달리 강수 영향을 덜 받는 전남남해안과 경남권, 제주도는 비가 내리기 전까지 최고체감온도가 33도 내외로 올라 매우 무덥겠다.

아침 최저 21~28도, 낮 최고 26~31도가 예측됐다.

지역별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23도, 춘천 23도, 강릉 25도, 대전 25도, 청주 25도, 대구 26도, 광주 26도, 전주 26도, 부산 26도, 제주 27도, 울릉·독도 25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27도, 춘천 28도, 강릉 30도, 대전 27도, 청주 28도, 대구 31도, 광주 29도, 전주 29도, 부산 31도, 제주 31도, 울릉·독도 27도로 전망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1.5m, 서해 앞바다에서 0.5∼1.5m, 남해 앞바다에서 0.5∼1.5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1.0∼2.0m, 서해·남해 0.5∼2.0m로 예상된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