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괴산군·의회, 충북교육청에 괴산고 정원 확대 건의
전국 충청

괴산군·의회, 충북교육청에 괴산고 정원 확대 건의

내년도 입학정원 100여명 제한
윤건영 교육감 “긍정적 검토”

image
괴산군과 군의회가 12일 충북교육청에서 윤건영 충북교육감을 만나 괴산고등학교 정원 확대를 건의하고 있다. (제공: 괴산군청)

[천지일보 충북=홍나리 기자] 괴산군과 괴산군의회가 충북도교육청에 괴산고등학교 정원 확대를 건의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날 충북교육청을 찾은 송인헌 괴산군수와 신송규 괴산군의회 의장 등 군의회 의원들은 윤건영 충북교육청 교육감을 만나 괴산고등학교의 정원 제한 에 대한 군민의 목소리를 전하며 이같이 건의했다. 

송인헌 괴산군수는 “소멸위기에 처해있는 괴산군의 인구가 학업으로 더이상 유출되지 않도록 괴산고 입학정원을 확대해야 한다”며 “타 지역 진학으로 학생과 학부모가 겪을 불편을 해소하고 괴산의 학생들이 지역 내 학교에서 꿈과 희망을 키울 수 있도록 해달라”고 말했다.

자리에 함께한 신송규 괴산군의장도 “괴산의 학부모들이 괴산고가 군민의 의견을 청취하고 지역 학생들을 최대한 수용해주길 요청했다”며 “또한 진학희망조사 시 학부모가 참여해 신뢰도 있는 자료를 구축하는 등 소통하는 교육행정을 희망했다”고 했다.

현재 괴산지역에서 중학교 졸업 후 진학할 수 있는 고등학교는 괴산고가 유일하다. 

그러나 내년 괴산고 1학년 정원이 5학급 100명으로 제한된 가운데 지역 내 중학교 졸업자 180여명 중 괴산고 진학 희망 학생을 모두 수용할 수 없는 실정이다.

이에 군은 인구소멸 위기지역으로 인구가 감소하고 있는 상황에서 고등학교 정원 제한으로 어쩔 수 없이 다른 지역으로 진학하는 학생의 유출을 막기 위해 군의회와 함께 힘을 모아 교육청에 건의했다.

괴산군의회 역시 앞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학부모 간담회를 개최하고 괴산·증평교육지원청과 괴산고등학교를 잇달아 방문하는 등 지역의 의견을 수렴했다.

이날 윤건영 충북교육감은 “괴산고등학교 정원 확대 건의를 긍정적으로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괴산군민장학회(이사장 송인헌)는 지난 1일 지역 인재 육성을 위해 괴산고등학교 전교생에게 100만 원씩 장학금을 지급한 바 있다.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