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구미시 ‘스마트팩토리 테스트베드’ 개소식 개최
전국 대구/경북

구미시 ‘스마트팩토리 테스트베드’ 개소식 개최

스마트 제조산업 인재양성
디지털 전환 핵심 역할 수행

image
16일 구미시가 금오공대 산학협력관에서 '스마트팩토리 테스트베드' 개소식을 진행했다. (제공: 구미시청)

[천지일보 구미=강하현 기자] 구미시가 16일 오전 10시 금오공과대학교 산학협력관에서 스마트제조 고급인력양성사업 ‘스마트팩토리 테스트베드’ 개소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박종원 산업통상자원부 지역경제정책관, 김장호 구미시장, 안국현 경북도 과학기술정책과장, 김영식 국회의원, 안주찬 구미시의회 의장, 곽호상 금오공대 총장 등 정부·지자체·유관기관 관계자 및 기업인 100여명이 참석했다.

금오공대(스마트그린 제조혁신사업단)에서 주관한 이번 행사는 스마트그린산단 경과 보고를 시작으로 ▲사업 홍보영상 시청 ▲테스트베드 현판 제막식 ▲스마트 팩토리 테스트베드 현장 견학 순으로 진행됐다.

‘스마트팩토리 테스트베드’는 중소기업의 현장 체험 중심 맞춤형 교육뿐 아니라 기업니즈에 맞춘 새로운 기술과 솔루션을 검증·적용하는 공간을 구축해 스마트 제조산업에 대한 인재 양성과 지역기업의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하는 핵심 거점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김장호 구미시장은 “오늘 구축된 테스트베드를 기업들이 많이 활용해 지역에서 양성된 우수 인력들이 지역기업에 취업할 수 있는 선순환 구조가 만들어졌으면 한다”며 기대감을 전했다.

한편 ‘스마트제조 고급인력양성’ 사업은 지난해부터 올해까지 총사업비 89억원을 투입해 생산 엔지니어 교육을 제공하고 교육생이 이용할 스마트공장 테스트베드를 구축해 매년 44개 과정·1100여명 이상의 고급인력을 양성하고 있다.

또한 지난해 사업 연차평가에서 전국 스마트산단 중 ‘우수’에 선정되는 성과를 거두기도 했다.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