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전기안전공사, 추석 앞두고 전기사고 안전관리 활동 나선다
경제 경제일반

전기안전공사, 추석 앞두고 전기사고 안전관리 활동 나선다

전통시장·병원 등 특별점검

image
한국전기안전공사가 9월 추석 연휴를 앞두고 시민들이 자주 찾는 시설의 전기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관리 활동에 나선다. (제공: 한국전기안전공사) ⓒ천지일보 2022.08.17

[천지일보=전대웅 기자] 한국전기안전공사가 9월 추석 연휴를 앞두고 시민들이 자주 찾는 시설의 전기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관리 활동에 나선다.

한국전기안전공사는 16일부터 9월 12일까지 전국 전통시장, 병원, 대형마트, 숙박시설 등 여러사람이용시설 2만 5000여 개소에 대해 전기재해 예방을 위한 특별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공사는 지난주 발생한 집중호우에 대응하고자 이미 본사를 비롯한 전국 사업소를 수해복구를 위한 비상체제로 전환해 운영 중이다.

이번 점검기간 중에도 피해시설에 대한 점검과 지원을 포함한 정전사고와 화재, 태풍 등 긴급 재난발생에 대비해 24시간 상황근무 체계를 강화하고 정부·지자체와 합동 안전점검을 펼칠 계획이다.

또 공익광고, 사회관계망 등을 통해 안전한 전기기기 사용방법과 요령, 전기안전수칙 등 대국민 안내도 강화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