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복권 후 첫 현장경영 나선 이재용
경제 기업·산업 천지포토

[천지포토] 복권 후 첫 현장경영 나선 이재용

image

[천지일보=김정필 기자] 삼성전자가 19일 경기도 용인에 있는 삼성전자 기흥캠퍼스에서 차세대 반도체 연구개발(R&D)단지 기공식 행사를 열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이날 복권 이후 첫 현장 경영에 나섰다. 그는 이 자리에서 “40년 전 반도체 공장을 짓기 위해 첫 삽을 뜬 기흥사업장에서 새로운 도전을 시작한다”며 “차세대뿐만 아니라 차·차세대 제품에 대한 과감한 R&D 투자가 없었다면 오늘의 삼성 반도체는 존재하지 못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기술 중시, 선행 투자의 전통을 이어 나가자. 세상에 없는 기술로 미래를 만들자”고 강조했다. 사진은 이 부회장(왼쪽에서 네 번째)을 비롯한 행사에 참석한 삼성전자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제공: 삼성전자)

image
기흥 반도체 R&D단지 기공식에 참석한 이재용 부회장(오른쪽)이 직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삼성전자) ⓒ천지일보 2022.08.19
image
기흥 반도체 R&D단지 기공식에 참석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직원들과 이야기를 하고 있다. (제공: 삼성전자) ⓒ천지일보 2022.08.19
image
기흥 반도체 R&D단지 기공식에 참석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직원들과 반갑게 인사하고 있다. (제공: 삼성전자)
ⓒ천지일보 2022.08.19
image
기흥 반도체R&D단지 기공식에 앞서 구내식당에서 식사를 하는 이재용 부회장. (제공: 삼성전자)
ⓒ천지일보 2022.08.19
image
기흥 반도체R&D단지 기공식에 앞서 구내식당에서 식사를 하는 이재용 부회장. (제공: 삼성전자) ⓒ천지일보 2022.08.19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