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이장우 대전시장, 추석 연휴 첫날 주요시설 현장점검
전국 대전/세종

이장우 대전시장, 추석 연휴 첫날 주요시설 현장점검

대전 모공원, 스마트도시통합센터, 임시선별검사소 등 찾아 시설점검 및 관계자 격려

image
이장우 대전시장이 명절 연휴 첫날인 9일 대전추모공원, 스마트도시통합센터, 시청 남문 임시선별검사소를 찾아 운영상황을 점검하고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제공: 대전시) ⓒ천지일보 2022.09.09

[천지일보 대전=김지현 기자] 이장우 대전시장이 명절 연휴 첫날인 9일 대전추모공원, 스마트도시통합센터, 시청 남문 임시선별검사소를 찾아 운영상황을 점검하고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먼저 이 시장은 명절 기간 성묘객으로 인해 시민들이 많이 찾을 것으로 예상되는 대전추모공원에 들러 연휴기간 동안 운영계획을 점검했다.

이 시장은 성묘를 위해 추모공원을 찾는 시민들이 불편함이 없도록 교통대책을 추진할 것을 당부하고, 연휴 기간에도 시민을 위해 근무 중인 직원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image
이장우 대전시장이 명절 연휴 첫날인 9일 대전추모공원, 스마트도시통합센터, 시청 남문 임시선별검사소를 찾아 운영상황을 점검하고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제공: 대전시) ⓒ천지일보 2022.09.09
image
이장우 대전시장이 명절 연휴 첫날인 9일 대전추모공원, 스마트도시통합센터, 시청 남문 임시선별검사소를 찾아 운영상황을 점검하고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제공: 대전시) ⓒ천지일보 2022.09.09
image
이장우 대전시장이 명절 연휴 첫날인 9일 대전추모공원, 스마트도시통합센터, 시청 남문 임시선별검사소를 찾아 운영상황을 점검하고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제공: 대전시) ⓒ천지일보 2022.09.09
image
이장우 대전시장이 명절 연휴 첫날인 9일 대전추모공원, 스마트도시통합센터, 시청 남문 임시선별검사소를 찾아 운영상황을 점검하고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제공: 대전시) ⓒ천지일보 2022.09.09
image
이장우 대전시장이 명절 연휴 첫날인 9일 대전추모공원, 스마트도시통합센터, 시청 남문 임시선별검사소를 찾아 운영상황을 점검하고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제공: 대전시) ⓒ천지일보 2022.09.09
image
이장우 대전시장이 명절 연휴 첫날인 9일 대전추모공원, 스마트도시통합센터, 시청 남문 임시선별검사소를 찾아 운영상황을 점검하고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제공: 대전시) ⓒ천지일보 2022.09.09

한편 대전 추모공원은 9월 10일 추석 당일에만 봉안당을 폐쇄하고, 연휴 나흘간의 야외 성묘와 명절 전·후 봉안당 이용은 소규모로 가능하다. 지난 설 명절에는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전면 폐쇄했었다.

이어 스마트도시통합센터를 찾은 이 시장은 연휴 기간 비상 근무 상황과 시설 운영현황을 살펴본 후, 명절 범죄행위와 교통상황 대응에 소홀함이 없도록 관리해 달라고 당부했다.

스마트도시통합센터는 지역 방범 및 교통상황 관제와 사이버 침해 대응, 시와 자치구 정보시스템 통합 운영 등을 담당하는 시설이다.

마지막으로 이 시장은 시청 남문 임시선별검사소를 방문하여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검사자 증가에 대비하여 대기자 불편 최소화 조치와 검사 결과의 신속한 통보를 당부했다.

시청 남문 임시선별검사소는 연휴기간 휴무 없이 12시부터 21시까지 운영한다. 선별검사소(보건소)는 오전 9시부터 11시 30분까지 운영한다.

이 시장은 대전시청으로 복귀하면서 대전시청 내 119종합상황실, 감염병관리과, 청원경찰실 등을 찾아 비상근무중인 직원들을 격려하고, 추석 연휴기간에도 보이지 않는 곳에서 노력하고 있는 공직자 덕분에 시민들이 즐거운 명절을 보낼 수 있다며 맡은 임무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주문했다. 

이 시장은 “시민들이 안전하고 편안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주요시설과 방역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시민들도 방역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하면서 안전하고 풍성한 추석 명절 보내시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는 시민들이 편안하고 안전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추석맞이 종합대책을 수립하여 추진하고 있으며, 8개 반 433명을 연휴기간 비상근무에 투입했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