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영화관 이용고객 크게 뛰었다… 코로나19 이전 94% 수준 회복
경제 금융·증시

영화관 이용고객 크게 뛰었다… 코로나19 이전 94% 수준 회복

롯데멤버스·신한카드 분석
20대 남성 비중 크게 늘어

image
연령대별 이용 추이. (제공: 롯데멤버스) ⓒ천지일보 2022.09.19

[천지일보=김누리 기자] 올해 상반기 사회적 거리두기가 해제되면서 영화관을 이용하는 사람들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롯데멤버스가 신한카드 빅데이터연구소와 코로나19 이후 영화관 이용현황을 분석한 결과 올 상반기 영화관 이용고객수(구매 티켓수 기준)는 지난해 상반기 대비 178% 증가했다. 지난 6월에는 영화관 이용객 수가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1월의 94%까지 회복됐다.

여성보다 남성 관람객 증가 속도가 빨랐다. 올 상반기 남성 관람객 수는 지난해 상반기보다 164.8%, 여성 관람객 수는 55.8% 각각 늘었다. 이용 비중도 2019년 상반기에는 여성(64.9%)이 더 컸지만, 올해 상반기에는 남성이 50.1%였다.

연령대별로는 모든 연령대에서 영화관 이용객 수가 지난해 상반기보다 증가한 가운데 특히 10대 이하는 2019년 상반기보다 올해 상반기 1.6배가량 더 많이 극장에서 영화를 본 것으로 나타났다. 상반기 극장 이용객 중 20대가 27.3%로 가장 많았고 이어 40대(25.7%), 30대(24.7%), 50대(14.4%) 등의 순이었다. 2019년 상반기에는 40대 비중이 28.6%로 가장 높았다.

VIP관, 패밀리관, 프라이빗관 등 ‘프리미엄관’ 이용도 늘었다. 올 상반기 일반관 이용은 2019년 상반기보다 14.2% 줄어든 반면, 프리미엄관 이용은 8.5% 늘었다. 

장르별 선호도는 액션, 범죄, 애니메이션, 드라마, 어드벤처 순이었다. 2019년 상반기보다 범죄(228%P), 액션(36%P), 다큐멘터리(19%P) 장르 관람객이 증가했는데, 이는 연도별 개봉작 차이의 영향이 큰 것으로 분석된다.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에 따른 극장 내 취식 허용으로 영화관 매점 구매고객 수는 지난해 상반기보다 317.2% 증가했다.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시장이 급성장하면서 영화관을 대체하게 될 것이라는 전망도 많았으나 실제는 OTT 서비스 미이용자(19%)보다 이용자(38%)의 영화관 방문률이 더 높았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