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윤대통령, 오늘 해리스 美부통령 만난다… 전기차 차별·북핵 등 논의
정치 대통령실·총리실

윤대통령, 오늘 해리스 美부통령 만나… 전기차 차별·북핵 등 논의

image
[워싱턴=AP/뉴시스]카멀라 해리스 미국 부통령

[천지일보=이솜 기자] 윤석열 대통령은 29일 방한하는 카멀라 해리스 미국 부통령을 만나 양자 현안과 지역·글로벌 이슈를 두루 논의한다.

현직 미 부통령이 한국을 찾는 것은 평창 동계올림픽이 열린 2018년 2월 마이크 펜스 부통령 방한 이후 4년 6개월 만이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해리스 부통령을 접견한다.

해리스 부통령은 고(故) 아베 신조 전 총리 국장에 미 정부 대표로 참석하기 위해 앞서 지난 26일 일본을 방문했다.

역시 국장에 참석한 한덕수 국무총리와의 회담을 비롯해 2박 3일 방일을 마치고 이날 이른 아침에 한국행 비행기에 오를 예정이다. 한국에서는 하루만 머무르는 짧은 일정이다.

윤 대통령은 접견에서 미 인플레이션 감축법(IRA)에 따른 한국산 전기차 차별의 해소를 위해 행정부 차원의 각별한 관심을 재차 당부할 가능성이 있다.

해리스 부통령은 앞서 한 총리와의 회담에서 “한국의 우려를 이해한다”며 지속적 협의를 언급해 기대감을 높였다.

그러나 미국이 11월 중간선거를 앞두고 있어 바이든 행정부가 뚜렷한 해법을 내놓지 않을 수 있다는 관측도 적지 않다.

다른 핵심 현안은 최근 북한 핵무력 법제화와 탄도미사일 연속 발사 등으로 더 엄중해진 한반도 정세 속 한미간 대응 방안 논의다. 한미 양국이 북한 무력 도발에 맞서 어떠한 메시지를 내놓을지 주목된다.

이와 관련해 해리스 부통령의 비무장지대(DMZ) 방문 일정도 관심을 끈다.

해리스 부통령은 이밖에 한국 여성들과의 만남 등을 소화한 다음, 당일 늦은 오후 귀국길에 오른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