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화성시 제약회사 공장서 폭발로 화재 발생… 작업자 1명 숨져
전국 인천/경기

화성시 제약회사 공장서 폭발로 화재 발생… 작업자 1명 숨져

image
30일 오후 2시 20분쯤 경기 화성시 향남읍의 한 제약회사 공장에서 폭발사고로 인한 화재가 발생했다. (제공: 경기도재난본부) ⓒ천지일보 2022.09.30

[천지일보 화성=김정자 기자] 경기도 화성시 향남읍 상신리 화일약품 생산공장에서 30일 오후 2시 20분쯤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

소방 당국은 ‘제약단지 내 약품 공장에서 폭발 소리가 들린다’는 119 신고를 접수하고, 펌프차 등 장비 52대와 소방 인력 94명을 투입해 진화 작업을 벌인 끝에 출동한 지 2시간 여만인 오후 4시 45분경 큰불을 잡았다.

이 불로 18명의 인명피해 중 남성 1명이 사망하고 13명의 부상자와 4명은 중상을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불이 난 건물은 지상 5층, 지하 1층 규모로 연면적 2700여㎡이고 화재로 인해 40여명이 대피했고 14명은 9개 병원으로 이송했다.

화재는 공장 2층 아세톤 및 톨루엔 취급 중 미상의 원인에 의한 폭발이 발생해 공장 전소 중인 상황이다.

소방 당국은 화재 원인과 재산 피해는 조사 중이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