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러 상원, 점령 우크라 4개 지역 러 편입 조약 승인
국제 국제 HOT뉴스

러 상원, 점령 우크라 4개 지역 러 편입 조약 승인

푸틴, 치열한 전투 계속 불구 신속히 서명할 것 예상
편입지역 공격을 러 영토 공격으로 해석돼 전쟁 노력 확대로 간주

image
러시아 상원인 연방평의회 의원들이 4일 러시아가 점령한 우크라이나의 4개 지역을 러시아로 흡수하는 조약을 승인하기 위한 표결에 앞서 러시아 국가를 경청하고 있다. 러시아 상원은 이날 4개 지역 흡수 조약을 비준했다. (출처: 뉴시스) 

러시아 상원이 4일 러시아가 점령한 우크라이나 4개 지역을 러시아로 편입시키는 조약을 비준, 러시아로 흡수했다.

러시아 연방평의회는 이나 도네츠크, 루한스크, 헤르손, 자포리자 등 4개 지역을 러시아의 일부로 만드는 조약을 표결을 걸쳐 승인했다. 상원의 승인은 우크라이나와 서방 세계가 가찌라고 일축한 4개 지역에서의 러시아 주관 주민투표에 이어 하원이 협정을 승인한 지 하루 만에 신속하게 이뤄졌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현재 이 지역에서 치열한 전투가 벌어지고 있음에도 불구, 지역 흡수 절차를 완료하기 위해 비준 조약에 신속히 서명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들 지역을 흡수한 뒤 러시아는 해당 지역에 대한 우크라이나군의 공격을 자국 영토에 대한 침략으로 해석할 수 있기 때문에 병합은 전쟁 노력을 확대하는 것으로 간주되고 있다.

(모스크바=뉴시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