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박시은♥’ 진태현, 떠난 딸에게 남긴 편지 [전문]
연예 연예일반

‘박시은♥’ 진태현, 떠난 딸에게 남긴 편지 [전문]

image
박시은 진태현(출처: SNS)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배우 진태현이 세상을 떠난 딸을 그리워했다.

진태현은 5일 인스타그램에 “우리 딸 잘 있니?”라며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그는 “떠났다고 생각하지 않아. 내 모든 하늘 위에 우리 함께 있으니. 아빠 괜찮아. 보고싶고 사랑해"라며 "우리 딸이 다시 돌아오길 간절히 바라지만 사실 돌아온다는 거 말이 안되지. 그래도 사랑하는 딸아 다시 와주면 좋겠다. 하나님에게 부탁해보자 우리 같이 간절하게. 잘있어. 아빠도 힘낼게”라고 말했다.

이어 진태현은 팬들을 향해 “안녕하세요. 모두 잘 지내시죠?”라며 “나의 메모장엔 우리 딸을 보낸 후 잠이 오지 않는 밤과 늘 같은 새벽 2시에 깬 새벽에 딸에게 보내는 편지와 노래가 많이 있습니다”라고 전했다.

또한 “아직도 믿겨지지 않을때가 많아 날 힘들게 하지만 그럴때마다 적고 쓰고 잘 간직해야겠습니다. 오늘도 우리 모두 수고 했습니다. 내일도 버티고 참아내고 수고합시다. 그리고 사랑합시다 또 서로 같이 응원 합시다”라고 덧붙였다.

진태현은 2015년 배우 박시은과 결혼했다. 올해 초 임신 소식을 전했지만, 출산 20일을 남겨두고 사산(死産) 소식을 전한 바 있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