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매년 축소된 통신 멤버십 혜택… 내년에도 줄어들까
경제 방송·통신 이슈in

[통신in] 매년 축소된 통신 멤버십 혜택… 내년에도 줄어들까

KT ‘VIP 등급’ 기준 요금 상향
SKT “멤버십 혜택 확대할 것”
LGU+ “변경 계획, 현재 미정”

image
이동통신 3사 로고. (제공: 각 사) ⓒ천지일보 2022.09.12

[천지일보=손지하 기자] KTVIP 멤버십 가입 기준이 높아지면서 올해도 이동통신 3사의 멤버십 축소가 이어질지 관심이다.

21일 통신 업계에 따르면 KTVIP 요금제 등급 적용 시점을 앞당기고 기존 VIP 요금제 기준을 월 69000원에서 월 75500원으로 높였다.

현재 LTE 69000원 요금제를 사용하는 소비자는 VIP 유지가 가능하지만 신규 가입 소비자는 월 75000원의 5G 요금제 가입 시에만 VIP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군인 요금제를 제외하고는 LTE 무제한 요금제 중 75500원을 넘을 수 있는 요금제는 89000원짜리뿐이다.

대신 멤버십 등급 조정 기간을 줄였다. 기존에는 가입 후 익익월 1일 제공하는 것으로 최대 61일이 소요됐는데 최대 31일로 단축했다.

앞서 SK텔레콤과 LG유플러스도 5G 출시 전후를 기점으로 기준을 바꾼 바 있다. 3사는 쿠폰팩을 선착순으로 한정하거나, 쿠폰을 사용할 수 있는 기준을 높이는 등 최근 몇 년째 멤버십 혜택을 축소해오고 있다.

이날 소비자주권시민회의는 “KT의 혜택 축소는 최근 통신 3사가 마지못해 출시한 중간요금제의 도입 취지를 훼손하는 것이라며 문제는 KT의 멤버십 혜택 축소가 다른 통신사의 멤버십 제도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점이라고 우려했다.

이 같은 우려와 달리 SK텔레콤은 멤버십 혜택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SK텔레콤 관계자는 당사는 멤버십 혜택과 제휴처를 지속 강화할 예정이며 축소 예정은 없다고 말했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멤버십 혜택 변경 계획은 현재로서는 정해지지 않았다고 밝혔다.

현재 SK텔레콤은 실버, 골드, VIP LG유플러스는 다이아몬드, VIP, VVIP KT는 일반, 화이트, 실버, 골드, VIP, VVIP 등급으로 멤버십을 운영하고 있다. 최고 등급 가입 기준은 SK텔레콤이 가장 낮으며 가입 혜택은 통신사별로 다르다.

통신 3사는 기본적으로 연간 납부 금액과 가입 기간을 기준으로 멤버십 등급을 산정한다. SK텔레콤은 연간 납부 금액 36만원 미만 고객에게 실버 등급을 부여한다. 36~48만원을 납부하는 고객 중 가입 기간 5년 미만에게는 실버 등급을, 그 이상에게는 골드 등급을 매긴다. 48~60만원 고객에게는 2년 미만일 시 실버 등급을, 그 이상에게는 골드 등급을 준다. 60만원 이상 고객은 5년 이상이 돼야 골드 등급에서 VIP 등급으로 넘어갈 수 있다. 납부 금액이 90만원이 넘으면 바로 골드 등급을 받는데 2년 이상 지나면 VIP 등급이 될 수 있다.

VIP 대상 요금제는 LTE의 경우 75900원 이상 요금제에 가입할 시 다음달 1일 또는 16일에 자동으로 VIP 등급이 된다. 5G5GX플래티넘, 5GX 프라임 플러스, 5GX프라임, 5GX프라임+다이렉트플랜, 5GX플래티넘+다이렉트플랜, 5G언택트 62 요금제에 가입해야 VIP 등급을 받을 수 있다.

KT의 멤버십 등급 산정에는 모바일, 집전화, 인터넷, 인터넷전화, IPTV 등의 납부료가 포함된다. VVIP는 연간 이용 금액 200만원 이상, VIP100만원 이상, 골드는 60만원 이상, 실버는 40만원 이상, 화이트는 20만원 이상, 일반은 20만원 이상인 고객이 대상이다. 골드 등급 고객 중 11, 71일 기준으로 모바일 실사용 기간이 만 6년 이상이면 VIP로 상향된다.

LG유플러스의 멤버십 등급은 모바일, IPTV, 인터넷, 인터넷전화, IoT 5대 상품의 연간 총 납부액을 기준으로 등급을 부여된다. VVIP는 연간 납부 금액 200만원 이상, VIP는 연간 납부 금액 100만원 이상, 다이아몬드는 연간 납부 금액 100만원 미만의 고객이 해당한다.

멤버십 서비스에 신규 가입하면 그 해에는 다이아몬드 등급이 부여된다. 74800(105000) 이상 모바일 요금제를 정지 없이 1개월 꽉 채워 이용하면 다음달 초에 VIP(VVIP) 등급을 받는다. 만약 월 중 가입해 다음달 1일부터 말일까지 사용했다면 다다음달 초에 VIP 등급을 받을 수 있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