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헤어질 결심’, 美 아카데미 국제영화상 최종 후보 불발
문화 영화

‘헤어질 결심’, 美 아카데미 국제영화상 최종 후보 불발

image
영화 ‘’헤어질 결심' 포스터. (출처: 헤어질 결심)

[천지일보=이재빈 기자, 이예진 기자] 박찬욱 감독의 영화 ‘헤어질 결심’이 올해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 국제장편영화 부문 최종 후보에 오르지 못했다.

미국 영화예술과학아카데미는 지난 24일 제95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 국제장편영화 부문 후보로 ‘서부 전선 이상 없다’ ‘아르헨티나, 1985’ ‘클로즈’ ‘EO’ ‘더 콰이어트 걸’ 5편을 선정했다. 

‘헤어질 결심’은 지난해 12월 21일 발표된 예비 후보 15편 명단에는 이름을 올렸지만, 이중 5편을 추려 발표하는 최종 후보엔 들지 못했다. ‘헤어질 결심’과 함께 유력한 수상 후보로 꼽혔던 인도 영화 ‘RRR’ 도 고배를 마셨다.

앞서 ‘헤어질 결심’은 앞서 열린 골든글로브 시상식과 크리틱스초이스 시상식에선 최종 후보에 올랐으나 수상은 불발됐다. 골든글로브에선 ‘아르헨티나, 1985’, 크리틱스초이스에선 ‘RRR’이 상을 받았기 때문이다.

해당 작품은 박 감독이 지난 2016년 ‘아가씨’ 이후 6년 만에 내놓은 신작으로, 한 남성이 산에서 추락한 사건을 수사하는 형사 ‘해준’과 사망한 남자의 아내 ‘서래’의 로맨스를 다룬 영화다. 배우 박해일과 탕웨이가 각각 해준과 서래를 연기했다. 

‘헤어질 결심’은 지난해 5월 칸 국제영화제에서 감독상을 받으며 전 세계 관객의 주목을 받았다. 영화제 상영 당시 관객과 평단으로부터 한목소리로 “걸작”이라는 평가를 받을 만큼 호평받았으며, 국내에선 지난해 6월 말 개봉해 189만명의 관람객을 기록했다.

한편 이번 아카데미 시상식은 오는 3월 12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돌비 극장에서 열린다.

#박찬욱 #헤어질 결심 #박해일 #탕웨이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

천지오피니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