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전통문화교육원, ‘대장간 심화·한식석공 과정’ 교육생 추가 모집
문화 문화일반

전통문화교육원, ‘대장간 심화·한식석공 과정’ 교육생 추가 모집

2023년도 문화재수리기능인 양성과정

image
2022 문화재수리기능인 교육 현장(단청)(제공: 문화재청) ⓒ천지일보 2023.01.25

[천지일보=장수경 기자] 문화재청 한국전통문화대학교 전통문화교육원(원장 박희웅)이 25일부터 31일까지 2023년도 ‘문화재수리기능인 양성과정’ 교육생을 추가 모집한다.

문화재수리기능인 양성과정은 ‘문화재수리 등에 관한 법률’에서 정한 문화재수리기능자를 양성하기 위한 1년 과정의 교육으로, 현장에서 문화재를 직접 수리할 수 있는 전문 기능인을 체계적으로 양성하기 위해 2012년부터 운영되고 있다. 

특히 최근 5년간(2018~2022) 문화재수리기능자 국가 자격시험에 응시한 양성과정 교육생의 약 56%인 218명이 합격하는 등의 뚜렷한 성과가 있는 교육과정이다. 

image
2022 문화재수리기능인 교육 현장(소목) (제공: 문화재청) ⓒ천지일보 2023.01.25

이번에 추가 모집하는 분야는 작년 12월 12일부터 올해 1월 13일까지 모집한 과정 중 수강생 일부가 미달된 문고리, 돌쩌귀 등 전통 건축철물 제작을 학습하는 심화과정의 ‘대장간 심화’와 각종 전통 석물 가공 등에 대한 기능 연마를 학습하는 현장위탁과정의 ‘한식석공1’ 종목이다. 교육기간은 1년이며, 모집인원은 종목별로 각 3명 내외이다.

1월 25일부터 31일까지 온라인으로 원서를 등록하거나 우편 또는 방문하여 접수하면 되며, 서류전형(1차)과 면접(2차)을 거쳐 적격자를 선발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한국전통문화대학교 누리집과 전통문화교육원 누리집을 확인하면 된다.

천지일보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카카오톡 채널: 천지일보
  • 전화: 1644-7533
  • 이메일: newscj@newscj.com
저작권자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지면구독신청
댓글

천지오피니언